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최종편집:2019-05-17 오전 10:23:02
회원가입
ID/PW찾기
기사제보
구독신청
배너모음
커뮤니티
공지사항
기사제보  
세상을 뒤흔든 특종이 독자의 제보에서 시작되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설령 특종으로 이어지지 않더라도 그 자체만으로도 뉴스 게릴라들에게는 엄청난 동력이 됩니다.
<완주전주신문>은 여러분이 주신 귀중한 정보, 애틋한 사연, 큰 문제를 풀어나갈 작은 실마리를 흘려넘기지 않겠습니다. 여러분의 제보가 어느 부서에서, 어떻게 처리되고 있는가를 단계별로 알려드리겠습니다.
그리고 가능한 한 그 결실이 지면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망설이지 말고, 글을 올려주세요. 함께 세상을 바꿀 수 있도록.
입력사항
이름(실명)
E-Mail
전화번호 - -
담당부서
제목
제보내용
첨부파일
스팸방지
실시간 많이본 뉴스  
준공 앞둔 ‘삼례 하리교’, 교통난..
두세훈 도의원, 소방공무원의 국가..
행안부, 경기도의 5급 승진후보자 ..
형편 어려운 장애인에 부과된 과태..
이종준 봉동읍주민자치위원장, 매년..
郡, 사회적경제로 일자리 창출 박차
독감환자 급증… 완주군 내 학교 ‘..
“군민에게 다양한 산림복지 서비스..
완주중 배드민턴, 잇달아 전국대회 ..
‘안전한 완주’ 불법 주정차 근절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완주전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96337 / 주소: 전라북도 완주군 봉동읍 봉동동서로 48 / 발행인.편집인: 김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상곤
mail: wjgm@hanmail.net / Tel: 063-263-3338 / Fax : 063-263-331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0128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