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최종편집:2020-12-04 오전 10:28:26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전북소식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공동체의식으로 바이러스 위기 맞서자”
송하진 도지사, 기본수칙 철저 준수 등 호소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 ‘대도민 호소문’ 발표
2020년 08월 28일(금) 09:11 [완주전주신문]
 
송하진 전북도지사는 지난 22일 전북도청 기자실에서 정부의 전국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23일 0시 시행) 강화 조치에 따른 도민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하는 대도민 호소문을 발표했다.

송 지사는 “우리 일상으로 빠르게 다가오는 코로나19라는 거대한 위협은 일부지역 중심이었던 1차 유행과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큰 피해가 예상되고 있다”며 “도민께서는 불편하시겠지만 외출, 타지인과의 접촉을 최대한 자제하고 종교계는 비대면 온라인 예배 전환, 모든 소모임과 식사제공 금지 등을 지켜주시길 간절히 권고드린다”고 말했다.

정부는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8.15 광화문 집회 등 수도권발 코로나19 감염이 전국 각지로 확산됨에 따라 코로나 19 확산세 조기 차단을 위해 불가피하게 8월 23일 0시부터 9월 6일까지 전국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강화 조치를 시행하고 방역기준은 시도 상황에 따라 탄력적으로 적용하도록 했다.

↑↑ 송하진 도지사가 정부의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 조치에 따른 대도민 담화문을 발표, 이와 관련한 기자회견을 하고 있는 모습.
ⓒ 완주전주신문

도내 코로나19 확진자는 지난 24일 현재 77명으로, 8월 15일 이후 증가하면서 지난 6개월 동안 발생한 환자 수를 초과하는 등 위기 상황을 맞고 있다.

송 지사는 “우리 도는 방역수칙을 위반하는 시설에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즉각 발동하고, 확진자 발생 시 구상권 청구 등 모든 법적 조치를 이행할 것이다”며 “진단검사 거부와 역학조사 방해 등 도민의 건강을 위협하는 위법 행위는 고발과 벌금, 구상권 청구 등 무관용의 원칙으로 엄정하게 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지금이야말로 다시 한번 모두가 공동체 의식을 발휘해 한마음으로 바이러스 위기에 맞서야 할 때이다”며 “이제 다시 기본으로 돌아가 과학적 전문성을 가진 방역당국의 방침을 적극 따르고 생활방역을 철저히 준수하자”고 말했다.
김성오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완주전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완주전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완주전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운곡지구, 이달 중 잔여세대 2차 분..
산악사고 급증… 가을 산행 각별한 ..
하천 주민 품으로… 郡, 불법시설 ..
코로나19 상황 속 완주 노인복지 빛..
34개월 만에 전입 초과… 郡 인구정..
“버려진 시간 속 새로운 문화를 디..
4개 일자리 센터가 한 곳에~ 완주군..
‘완주 삼봉지구 우미린 에코포레’..
화산면, “우리동네에 경사났네!”
완주군민, 코로나19 극복 동참 열기..

최신뉴스

2020 완주군의회 행정사무감사  
①-아름다운 사람들의 사랑 실천  
②-아름다운 사람들의 사랑 실천  
완소녀들의 2020 활동  
郡, 이서면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 ..  
완주삼봉 신혼희망타운 100% 분양..  
안성근 완주문화원 이사, 도지사 ..  
삼봉 웰링시티 내 첫 공립 어린이..  
“완주의 숨은 매력을 알릴 열정가..  
국민영양관리 보건복지부장관상 수..  
소방시설 점검기구 연중 무상 대여  
에스씨엘, 완주테크노 제2산단에 1..  
완주군, 미래먹거리 산업 발굴 및 ..  
“띵동~ 학용품 세트 배달왔습니다..  
완주한우협동조합, 장학금 1천만원..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완주전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96337 / 주소: 전라북도 완주군 봉동읍 봉동동서로 48 / 발행인.편집인: 김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상곤
mail: wjgm@hanmail.net / Tel: 063-263-3338 / Fax : 063-263-331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0128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