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최종편집:2020-07-10 오전 10:05:00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전북소식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송하진 도지사, “동학농민혁명 정신, 헌법 전문에 포함해야”
전국시도지사, 송하진 지사 제안 국회 공동성명서에 채택키로
시도지사협의회 총회에서 21대 국회에 바라는 공동성명서 발표
2020년 05월 22일(금) 09:01 [완주전주신문]
 
전국의 시도지사들이 송하진 도지사가 제안한 동학농민혁명 정신을 헌법 전문에 포함토록 하자는 안을 채택하고 공동성명서에 싣기로 하면서 향후 국회에서 헌법 개정 논의 시 동학농민혁명 정신에 대한 논의가 활발히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송하진 지사는 또 재정분권과 관련해서 시도가 골고루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보완이 필요하고, 공모사업 진행시 인프라가 부족한 지역이 차별받지 않도록 균형발전 차원에서 제도적 개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지방분권 관련 법안을 신속하게 통과시키고, 국회에 지방분권특별위원회 설치, 헌법개정시 지방분권 규정을 포함할 것을 요청했다.

↑↑ 송하진 도지사(뒷줄 왼쪽 네번째)를 비롯한 전국시도지사들이 덕분에 챌린지를 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완주전주신문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는 지난 18일 광주 국립아시아문화전당에서 송하진 지사 등 시도지사 16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45차 총회를 열었다.

이날 총회에서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추진상황 및 향후과제, 21대 국회 지방분권 관련 입법 추진계획, 2단계 재정분권 대응, 지역연계형 대학협력 및 기능이양 방안 등 6건의 보고안건을 논의하고 ‘21대 국회에 바라는 대한민국 시도지사 대국회 공동성명서’를 발표했다.

송하진 지사는 21대 국회에서 헌법 개정 논의 시 동학농민혁명 이념이 반드시 헌법 전문에 포함될 수 있도록 공동성명서에 ‘동학농민혁명’을 제안했고 시도지사협의회는 이를 채택했다.

재정분권과 관련해서도 송하진 지사는 모든 시도가 골고루 혜택을 받을 수 있게 시도지사협의회의 차원에서 대응해 나가자고 제안했다.

또한 공모사업은 지역균형발전 측면에서 인프라가 없는 지역이 공모에 선정될 수 있게 제도를 개선할 필요성이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총회에 앞서 송하진 지사 등 전국의 시도지사들은 5.18 민주광장에서 열린 제40회 5.18 기념식에 참석해 5.18 희생자들을 추모하고 5월 광주의 정신을 기렸다.
김성오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완주전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완주전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완주전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제251회 완주군의회 제1차 정례회 ..
스마트한 완주, 4차 산업혁명 혜택 ..
6년 연속 최우수 완주군, ‘공약이..
郡, 골목상권 살리기 ‘디테일 행정..
(사진기사) 지금 완주군 들녘은 모..
郡, ‘슬기로운 ○○생활’ 아이디..
“완주에 살며 책을 사랑하는 다둥..
郡의회, 전반기 마무리… 후반기 원..
완주에서 ‘민식이법’ 위반 첫 입..
郡, 국내 최대 규모 ‘수소충전소’..

최신뉴스

“수소산업-문화도시 양 날개 달고..  
‘신(新)완주 실현 6+4 비전’ 선..  
정세균 국무총리, ‘완주 수소경제..  
“헬기소음, 전주시 실질적 대책 ..  
라태일 제30대 완주부군수 취임  
완주군, 국가유공자 예우 강화한다  
郡, 위기가정 아동 위해 관계기관..  
완주군, 으뜸상품권 할인판매 기간..  
완주군, 청년들의 신체·정신건강..  
61억원 규모 주민참여예산 사업 공..  
완주군 인사 (2020년 7월 6일자)  
완주 청년키움식당 대학생이 맡는..  
郡, 농업경영체 전수조사로 농업정..  
구이·비봉면, 국비지원으로 삶의 ..  
한국교통장애인협회 완주군지회, ..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완주전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96337 / 주소: 전라북도 완주군 봉동읍 봉동동서로 48 / 발행인.편집인: 김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상곤
mail: wjgm@hanmail.net / Tel: 063-263-3338 / Fax : 063-263-331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0128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