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최종편집:2020-07-03 오전 10:16:59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사회/경제/복지/정보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郡, 도시경쟁력도 전국 최고 수준
국토부 주최, 2019 대한민국 도시대상 국무총리상 수상 쾌거
군 단위에서 유일… 지역 특성 고려한 맞춤형 정책 시행 주효
2019년 10월 18일(금) 10:23 [완주전주신문]
 
완주군의 도시경쟁력이 전국 최고 수준으로 인정받았다.

지난 11일 서울시 중구 국토발전전시관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도시대상’에서 국무총리상을 수상한 것.

국토교통부가 주최하는 대한민국 도시대상은 도시의 지속가능성, 생활 인프라 수준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것으로, 국내의 가장 권위 있는 상으로 꼽힌다.

특히 군 단위에서는 유일하게 완주군이 수상했다는 점에서 전국적인 이목을 끌고 있다.

이는 군 단위의 경우 대도시에 비해 생활 인프라가 열악해 도시경쟁력에서 높은 점수를 받기 어렵기 때문.

↑↑ 완주군이 국토부가 주최한 ‘2019년 대한민국 도시대상’에서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사진은 시상식 후 기념촬영 모습.
ⓒ 완주전주신문

실제 도시대상은 안전, 사회복지, 문화, 인구, 경제, 환경, 교통, 주민참여활성화 등 총체적인 지표를 담고 있다.

이런 점에서 완주군의 이번 국무총리상 수상은 의미가 크다.

완주군은 지역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정책을 적재적소에 시행하면서 도시경쟁력을 크게 상승시켰다는 평가를 받았다.

그동안 완주군은 ▲사회적기업 및 마을기업 ▲농민가공 활성화 및 로컬푸드사업 ▲공장 집단화 및 기업유치를 위한 노력 ▲교통약자를 위한 으뜸택시 ▲다문화가정을 위한 프로그램 ▲산림바이오메스 메카조성 ▲안전한 지역사회 만들기 사업 등에 박차를 가했고, 사업들 또한 호평을 받았다.

무엇보다 완주군은 지난 2009년 장관상, 2012년 특별상을 수상한데 이어 이번 국무총리상까지 받으며, 차근차근 도시경쟁력을 쌓아왔다는 평가까지 얻게 됐다.

박성일 군수는 “그동안 군민들이 편리하고 쾌적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노력해 온 성과를 인정받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소득과 삶의 질 높은 15만 자족도시 완주’를 위해 매진해 다함께 열어가는 으뜸도시 완주 실현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원제연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완주전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완주전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완주전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선제적 방역 이름 떨친 완주군, 또 ..
(사진기사) 낮 기온이 30도 육박… ..
화산농협 김종채 조합장, ‘자랑스..
제251회 완주군의회 제1차 정례회 ..
스마트한 완주, 4차 산업혁명 혜택 ..
(사진기사) 지금 완주군 들녘은 모..
郡, 골목상권 살리기 ‘디테일 행정..
6년 연속 최우수 완주군, ‘공약이..
박성일 군수, 국가예산 확보 전력투..
郡, ‘슬기로운 ○○생활’ 아이디..

최신뉴스

“세상에 태어나 사람답게 살다 돌..  
용진읍 행정복지센터 마침내 ‘첫 ..  
郡, ‘현장’·‘현물’·‘현실’..  
완주군, 농기계 사전예약 임대 도..  
“주민들과 언제나 함께 하겠습니..  
(사진기사) 청포도가 익어가는 7월..  
郡, 올 여름 폭염·장마 피해 예방..  
“실효성 없는 전라북도 청년정책,..  
완주군, “미세먼지 줄이자” 저녹..  
이서면, 주민편익 위해 발 벗고 나..  
완주군, 청년 사업장 지원 본격  
꿈드래장애인협회, 범죄피해자 기..  
(사진기사) 4대대 소속 여성예비군..  
제8대 완주군의회 전반기 성과  
한국게임과학고, 한국직업능력개발..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완주전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96337 / 주소: 전라북도 완주군 봉동읍 봉동동서로 48 / 발행인.편집인: 김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상곤
mail: wjgm@hanmail.net / Tel: 063-263-3338 / Fax : 063-263-331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0128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