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최종편집:2019-10-11 오전 10:29:23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문화/교육/체육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화산중학교, 유도대회 3연패 쾌거
제23회 전주시장배 유도대회에서 혼성단체전 중등부 우승 ‘영광’
대회 역사상 최초 단체전 3년 연속 우승… 유도 관계자들도 관심
2019년 10월 04일(금) 09:13 [완주전주신문]
 
화산중학교(교장 심웅택)가 제23회 전주시장배(회장배) 유도대회에 출전, 혼성단체전 중등부에서 3년 연속 우승을 거두는 쾌거를 이뤘다.

지난달 28일 우석고등학교 강당에서 열린 이번 대회에서 화산중학교 팀(김예나, 이기윤, 왕정한, 심상우, 박종인, 나영권,한 건)은 결승전에서 공명유도관팀을 3대2로 물리치고 우승의 영광을 차지했다.

특히 1996년 첫 대회가 개최된 이래 단체전 3년 연속 우승은 화산중학교가 최초여서 유도 관계자들을 놀라게 했다.

↑↑ 화산중학교 유도부가 제23회 전주시장배 유도대회 혼성단체전 중등부 우승을 차지했다. 사진은 시상식 후 기념촬영 모습.
ⓒ 완주전주신문

이진호 감독은 “최선을 다하여 잘 싸워준 학생들의 노력이 좋은 결과로 이어져 기쁘다”며 “유도부에 애정을 가져주신 심웅택 교장선생님과 정민수 완주군유도회장님께 감사드린다. 이번 우승은 함께 지도해주신 노은비 지도선생님과 어려운 여건에서도 ‘하면 된다’는 신념으로 방과후 훈련에 성실히 참여한 학생들이 이룬 결과”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처럼 화산중학교 유도부가 방과후 활동 훈련을 거쳐 괄목할만한 성적으로 이뤄낸 이면에는 이 학교 설립자인 심의두 이사장의 평생교육 목표인 ‘21세기를 이끌어 가는 지도자 육성에 발맞춘, 지식과 함께하는 건강과 정신함양’에 따른 특기 적성 교육에 남다른 열의와 지원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는 후문이다.

대회에 참가한 한건(중1)군은 “동료들과 함께 단체전 우승을 이뤄 너무 기쁘다”며 “다시 학교로 돌아가 감독·코치님의 지도하에 학업과 운동을 병행하면서 내년에도 단체전우승(4연패)에 도전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지난 2003년 학생수가 54명으로 줄어 폐교 직전까지 갔던 화산중학교는 학교 설립자인 심의두 이사장의 학교에 대한 열정과 교직원 학부모들의 노력으로 2005년 전국 최초로 자율학교로 지정받고, 이후 2018년도 신입생 89명 모집에 10:1이라는 높은 경쟁률을 보일정도로 발전했으며, 현재는 전교생 301명의 명실상부한 우수학교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김성오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완주전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완주전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완주전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와일드푸드축제, 이제 20여일 앞으..
고산면 지중화사업·교통체계 개선
완주군, 추석 연휴 비상진료체계 구..
민선 7기 공약사업 ‘완주 안심콜’..
완주군, 청소년 발달장애학생 방과..
郡 도시공원, 주민참여로 더 넓어져
완주군, 테니스 전국대회 잇달아 유..
완주국민체육센터 이달부터 임시휴..
LS엠트론, 완주군에 750억원 투자한..
‘관광·먹거리’, 미래 완주군과 ..

최신뉴스

“완주 와일드푸드축제 대표 프로..  
이서 헬기소음 주민피해 문제 ‘비..  
완주군, 지역경제 성장률 도내 독..  
오는 11일 완주의 향후 100년 미래..  
“완주 시티투어로 최고 관광명소 ..  
(사진기사) 10월 9일은 한글날… ..  
㈜에이알케이, 완주에 둥지 튼다  
“완주군 마을·아파트·지역 공동..  
대학 진로탐색, 직접 체험하며 동..  
신중년 일자리지원 탄력 받았다  
아동·청소년 축제 이달 10일 개막  
완주군, 부모 아카데미 특강 개최  
제245회 완주군의회 임시회 개회  
박성일 완주군수, “미진사업 점검..  
郡, 농기계 임대사업소 국비 확보..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완주전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96337 / 주소: 전라북도 완주군 봉동읍 봉동동서로 48 / 발행인.편집인: 김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상곤
mail: wjgm@hanmail.net / Tel: 063-263-3338 / Fax : 063-263-331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0128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