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최종편집:2019-10-11 오전 10:29:23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전북소식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송하진 도지사, 영국에서 전북 전통문화 공공외교활동 펼쳐
제외공간 한스타일 공간연출사업 기념식 및 전북의 날 운영
2019년 10월 04일(금) 08:54 [완주전주신문]
 
영국을 방문 중인 송하진 도지사가 현대와 전통이 만나는 한스타일 공간 연출과 ‘전북의 날’ 운영 등 한국과 전북의 전통문화 멋과 매력을 알리는 공공외교 활동에 나섰다.

송하진 도지사는 지난달 27일 주영국 한국대사관저에서 열린 ‘재외공관 한스타일 공간연출사업’ 기념식에 참석해 한국 전통문화의 우수성을 강조하며 영국과의 문화교류 필요성 등을 언급했다.

재외공간 한스타일 공간연출사업에 따라 주영국 한국대사관저는 전통창호의 세살문과 책가도로 장식됐고 전통식 보료가 놓인 우리 전통 사랑방으로 단장됐다.

↑↑ 송하진 도지사가 재외공관 한스타일 공간연출사업 기념식에서 전통창호 등으로 꾸며진 사랑방을 둘러보고 있다.
ⓒ 완주전주신문

‘재외공관 한스타일 공간연출사업’은 전통소재를 활용한 공예품, 전통등, 소가구 등으로 한국적인 공간으로 탈바꿈시키는 사업으로, 2007년 반기문 유엔사무총장 관저를 연출해 큰 호응을 받은 것을 계기로 지속 추진하다가 2015년부터 외교부와 함께 본격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전 세계의 한국 대표 공간을 ‘한류문화 홍보공간과 문화외교의 장’으로 만들고, 전통공예품의 직·간접적 전시를 통해 전통산업 발전을 도모하는 사업으로 매년 외교부를 통한 수요조사에서 재외공관의 신청이 20여 곳에 이르는 등 날로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이어 28일에는 프레스턴에 위치한 센트럴랭커셔대 공연장에서 한국문화원 코리아축제와 연계한 ‘전북의날 행사’가 열려 프레스턴시민, 랭커셔대 학생, 현지 교민 등 1,000여 명이 전북의 문화와 매력에 흠뻑 빠져들었다.

이날 ‘전라북도 풍류살롱’을 주제로 화관무 등 전통공연과 현지 대학생이 참여한 한복 패션쇼, K-pop 커버댄스 등이 펼쳐졌다.

또 도내 시군과 협업해 특산물로 구성한 먹거리 시식체험에서는 전주 풍년제과 초코파이와 삼일관 전통모주, 진안홍삼젤리, 부안 오디즙과 쨈, 정읍 간편죽 4종 소개와 함께 전통공예체험, 민화그리기 등 현지인들이 함께 즐기고 체험하며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전북도는 이같은 공공외교사업을 더욱 확대, 강화해 추진할 방침이다.
김성오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완주전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완주전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완주전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와일드푸드축제, 이제 20여일 앞으..
고산면 지중화사업·교통체계 개선
완주군, 추석 연휴 비상진료체계 구..
민선 7기 공약사업 ‘완주 안심콜’..
완주군, 청소년 발달장애학생 방과..
郡 도시공원, 주민참여로 더 넓어져
완주군, 테니스 전국대회 잇달아 유..
완주국민체육센터 이달부터 임시휴..
LS엠트론, 완주군에 750억원 투자한..
‘관광·먹거리’, 미래 완주군과 ..

최신뉴스

“완주 와일드푸드축제 대표 프로..  
이서 헬기소음 주민피해 문제 ‘비..  
완주군, 지역경제 성장률 도내 독..  
오는 11일 완주의 향후 100년 미래..  
“완주 시티투어로 최고 관광명소 ..  
(사진기사) 10월 9일은 한글날… ..  
㈜에이알케이, 완주에 둥지 튼다  
“완주군 마을·아파트·지역 공동..  
대학 진로탐색, 직접 체험하며 동..  
신중년 일자리지원 탄력 받았다  
아동·청소년 축제 이달 10일 개막  
완주군, 부모 아카데미 특강 개최  
제245회 완주군의회 임시회 개회  
박성일 완주군수, “미진사업 점검..  
郡, 농기계 임대사업소 국비 확보..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완주전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96337 / 주소: 전라북도 완주군 봉동읍 봉동동서로 48 / 발행인.편집인: 김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상곤
mail: wjgm@hanmail.net / Tel: 063-263-3338 / Fax : 063-263-331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0128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