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최종편집:2019-10-11 오전 10:29:23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대문 밖 너른 마당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대문 밖 너른 마당(248회-통합 653회) : 속살 드러난 여인에게
속살 드러난 여인에게
2019년 08월 29일(목) 15:39 [완주전주신문]
 

↑↑ 이승철=칼럼니스트
ⓒ 완주전주신문
군자(君子) ‘학식·덕행 높은 인물’, 기인(奇人)은 ‘성질과 언행이 기이한 사람’이다. 중등학교 교원이었으니 ‘군자’맞고, 남다른 생각을 잘하므로 기인에 든다.

성강(成江) 정화수(丁化秀)는 친구와 운동을 좋아 해 △초등학교 동창생 여든일곱 운전하는 이상칠 전 전북지사와 가깝고, 2019년 광복절 아침 비가 부슬부슬 내리는데도 오전 10시까지 중인리 시내버스 종점에 나오란다. 양산(陽山) 신정호와 셋은 시원한 모정에서 주고받는 얘기 진지하였다.

△성강 왈(曰), 평생 소원은 무인도 하나를 사 삼(蔘)을 심어 10년이고 20년 자라게 한 뒤 누군가가 수확하게 하고 싶단다. △그러나 개발 자금이 문제. 30년간 복권을 샀단다.

△모악산 삼정승(三政丞) 소나무 근처 온정식당(221-6876)에서 물 국수(4,000원)를 먹고 계산하며, 1만원권 한 장을 더 준다. 주인은 ‘웬 돈이냐’며 받지 않으려 손을 내젓고, 본인은 여주인 손에 쥐어 준다.

△7년 전 담배가 없어 부인에게 부탁, 남편 것 한 가치(개비)를 얻어 피웠단다. 당시 담뱃값에 이자를 포함 1만원으로 쉽게 계산을 마치자는 선심과, 보편적 담배 인심 받을 수 없다는 사양지심이 보기에 무척 아름다워 △동행인은 벽에 양자 똑같다며 ‘형영상동(形影相同:형체와 그림자는 서로 같다)’ 넉 자를 써 두었다.

△‘신해지행(信解知行:신앙을 이해, 알았으면 행동하라)’이 좌우명 ▲85세 넘은 노인 중 요건을 갖추면 ‘안락사’를 허용하고 ▲인구정책에서 산부인과 의사 입회아래 대리 출산녀(出産女)를 합법화하자며 ▲사체 기증이 쉬울수록 적선이란다.

△가능한 한 일곱 시에 조반마치고 반에는 밖에 나가야 속이 편하단다. △오토바이 뒤에 부인 태워 목포까지 구경 간 애처가 △여든 넘어 아코디언에 심취 명연주가이다. △매주 2∼3회 165번 시내버스를 타고 가 테니스하며 △틈틈이 한자학습 다양성에 매료되었다.

△죽음이란 무언가? 높낮이 10cm 그 차이란다. △학문은 사람이 개척한 생각, 살다보니 인생이란 허무(虛無) 무상(無常)한 것. 좋은 습관으로 살잔다.

△노인 눈길까지도 끌어당기는 과다노출 묘령의 여인을 만나 무슨 말을 한 마디 해 줄까? “낭자! 어머니한테 저고리 하나 사 달라고 해! 아버지한테 치마 하나 사주시라하지!” 남자 손 갈 수밖에 없는 꼴을 보고 하는 말이다.

어느 시골 할머니가 급환으로 남편 소달구지에 실려 가다 마침 승용차가 지나가기에 손들고 보니 안에는 개만 한 마리. 읍내 병원까지 태워 달라 애원해도 운전자 양인 힐끗 쳐다 보고나서 훌쩍 가버렸다.

사람대접이 개만도 못한 이 세상에서 성강은 성인군자 아닌가? 친구가 친구 아는 게 우정이다. 성강 아호 값 5만원 지갑 잘 열어 촉촉한 남자 소리 듣는다.


/이승철=칼럼니스트/국사편찬위원회 사료조사위원
한국국학진흥원 자문위원회 운영위원
admin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완주전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완주전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완주전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와일드푸드축제, 이제 20여일 앞으..
고산면 지중화사업·교통체계 개선
완주군, 추석 연휴 비상진료체계 구..
민선 7기 공약사업 ‘완주 안심콜’..
완주군, 청소년 발달장애학생 방과..
郡 도시공원, 주민참여로 더 넓어져
완주군, 테니스 전국대회 잇달아 유..
완주국민체육센터 이달부터 임시휴..
LS엠트론, 완주군에 750억원 투자한..
‘관광·먹거리’, 미래 완주군과 ..

최신뉴스

“완주 와일드푸드축제 대표 프로..  
이서 헬기소음 주민피해 문제 ‘비..  
완주군, 지역경제 성장률 도내 독..  
오는 11일 완주의 향후 100년 미래..  
“완주 시티투어로 최고 관광명소 ..  
(사진기사) 10월 9일은 한글날… ..  
㈜에이알케이, 완주에 둥지 튼다  
“완주군 마을·아파트·지역 공동..  
대학 진로탐색, 직접 체험하며 동..  
신중년 일자리지원 탄력 받았다  
아동·청소년 축제 이달 10일 개막  
완주군, 부모 아카데미 특강 개최  
제245회 완주군의회 임시회 개회  
박성일 완주군수, “미진사업 점검..  
郡, 농기계 임대사업소 국비 확보..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완주전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96337 / 주소: 전라북도 완주군 봉동읍 봉동동서로 48 / 발행인.편집인: 김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상곤
mail: wjgm@hanmail.net / Tel: 063-263-3338 / Fax : 063-263-331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0128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