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최종편집:2019-04-19 오전 10:29:11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사회/경제/복지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郡, 잘못된 토지경계 대수술한다
지적도 경계 바로잡기 위한 지적재조사 사업 추진
올해 상관면 용암리 남관마을 일원 사업지구 선정
2019년 02월 01일(금) 09:20 [완주전주신문]
 
완주군이 토지의 실제현황과 일치하지 않는 지적도 경계를 바로잡기 위해 지적재조사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 25일 군은 2019년 사업으로 상관면 용암리 남관마을 일원(179필지, 16만2000㎡)을 사업지구로 선정하고 지적재조사사업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사업지구 토지소유자들을 대상으로 한 이날 주민설명회에는 지적재조사사업의 목적, 추진절차 등을 안내하고, 참석한 토지소유자들은 기대와 관심을 나타냈다.

↑↑ 완주군이 지적도 경제를 바로잡기 위한 지적재조사 사업을 추진한다. 사진은 상관면 남관마을 주민설명회 모습.
ⓒ 완주전주신문

앞서 완주군은 지적재조사사업으로 운주면 고산촌지구(166필지, 25만9000㎡), 화산면 라복지구(306필지, 25만3000㎡), 화산면 용수지구(562필지, 39만8000㎡), 고산면 신풍지구(910필지, 62만4000㎡)의 불합리한 토지경계를 바로잡았다.

군은 향후 토지소유자 2/3이상의 동의를 받아 전라북도에 사업지구 지정을 신청하고, 사업지구가 지정·고시되면 토지현황조사 및 지적재조사측량을 실시할 계획이다.

지적재조사사업은 현재의 지적도가 100년 전 일제강점기에 토지 수탈 및 세금부과 목적으로 작성된 것으로 현실경계와 불일치하는 토지가 많아 이웃간에 경계분쟁이 발생하고 재산권 행사에 걸림돌이 되면서 추진되고 있다.

정부에서는 이러한 토지경계를 해소하기 위해 지난 2012년 ‘지적재조사에 관한 특별법’을 제정하고 전국적으로 지적재조사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완주군 관계자는 “지적재조사사업이 완료되면 토지경계 분쟁이 사라지고 토지소유자의 재산권 행사와 효율적인 토지관리가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성오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완주전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완주전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완주전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박성일 군수, 문화정책 공약 높이 ..
완주군체육회, 2019년 정기 대의원..
郡, 농촌주택개량·빈집정비사업 추..
고산면, 통합사례관리로 맞춤형복지..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이제 일..
완주군, 주택에 소형태양광 보급지..
“완주군 학생들 위해 통학택시가 ..
‘제54회 완주군민대상’ 후보자 접..
100년 전 독립의 함성 울려퍼졌다!
郡, 강소농 기본과정 교육생 모집

최신뉴스

“1004 섬 신안, 형형색색 유럽풍 ..  
‘모두가 바라는 일자리’ 완주 실..  
독감환자 급증… 완주군 내 학교 ..  
‘안전한 완주’ 불법 주정차 근절  
완주중 배드민턴, 잇달아 전국대회..  
(사진기사) 세월호 5주기… “그 ..  
준공 앞둔 ‘삼례 하리교’, 교통..  
이종준 봉동읍주민자치위원장, 매..  
개별공시지가 열람·의견제출 기간..  
완주군, 행정에 전문성 불어 넣는..  
완주군, 재해위험저수지 정비한다  
강원도 산불 피해지역에 전해진 감..  
(사진기사) 상관면 해피 산우회, ..  
행안부, 경기도의 5급 승진후보자 ..  
두세훈 도의원, 소방공무원의 국가..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완주전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96337 / 주소: 전라북도 완주군 봉동읍 봉동동서로 48 / 발행인.편집인: 김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상곤
mail: wjgm@hanmail.net / Tel: 063-263-3338 / Fax : 063-263-331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0128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