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최종편집:2019-04-19 오전 10:29:11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사회/경제/복지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완주경찰서, 비접촉 뺑소니범 붙잡아
과학적 수사기법으로 27일 만에 검거
“반드시 피해자 구호조치 할 것” 당부
2019년 02월 01일(금) 09:18 [완주전주신문]
 
완주경찰서(서장 송호림)가 과학적 수사기법으로 비접촉 뺑소니범을 검거했다.

경찰에 따르면 뺑소니범 SUV차량 운전자 A씨(47. 남)는 지난 해 12월 29일 오후 11시 53분경 이서면 갈산로 수연사 교차로 점멸신호 상태에서 직진하다 갑자기 좌측으로 핸들을 꺾으면서 교통사고를 유발했다.

ⓒ 완주전주신문
당시 맞은편에서 손님 2명을 태우고, 직진하던 K교통 소속 택시기사 B씨(64. 남)는 A씨가 갑자기 좌회전을 하자, SUV차량을 피하려고 운전대를 우측으로 꺾다가 횡단보도에 설치된 신호지주를 충격했다.

이 사고로 운전자 B씨는 6주 진단의 중상을, 탑승한 남자 손님은 각각 2주의 진단을 받았다.

문제는 A씨가 비접촉 교통사고를 야기했지만 아무런 조치 없이 현장에서 도주했다는 것.

이에 완주경찰서 교통조사팀 김병철·정진권 조사관은 과학적 수사기법을 동원, 차종 특정, 주변 CCTV 정밀분석, 군청 CCTV, 전주, 김제, 익산 등 인접 경찰서 관제센터와 상호공조를 통해 도주경로 등을 파악하는 등 객관적 증거자료를 확보, 끈질긴 추적 끝에 사건 발생 27일만에 피의자를 검거했다.

경찰은 뺑소니범 A씨를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법률위반(도주치상)혐으로 입건했으며, 음주운전 여부, 도주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김창수 완주서 교통조사팀장은 “비접촉 뺑소니 교통사고를 낸 것을 알면서도 현장을 이탈했다면 뺑소니 사고를 낸 사람과 동일하게 처벌 받는 만큼 사고원인을 제공했다고 생각이 들면 주저하지 말고 반드시 경찰에 신고하는 등 피해자 구호조치 등을 해야한다”고 말했다.
원제연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완주전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완주전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완주전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박성일 군수, 문화정책 공약 높이 ..
완주군체육회, 2019년 정기 대의원..
郡, 농촌주택개량·빈집정비사업 추..
고산면, 통합사례관리로 맞춤형복지..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이제 일..
완주군, 주택에 소형태양광 보급지..
“완주군 학생들 위해 통학택시가 ..
‘제54회 완주군민대상’ 후보자 접..
100년 전 독립의 함성 울려퍼졌다!
郡, 강소농 기본과정 교육생 모집

최신뉴스

“1004 섬 신안, 형형색색 유럽풍 ..  
‘모두가 바라는 일자리’ 완주 실..  
독감환자 급증… 완주군 내 학교 ..  
‘안전한 완주’ 불법 주정차 근절  
완주중 배드민턴, 잇달아 전국대회..  
(사진기사) 세월호 5주기… “그 ..  
준공 앞둔 ‘삼례 하리교’, 교통..  
이종준 봉동읍주민자치위원장, 매..  
개별공시지가 열람·의견제출 기간..  
완주군, 행정에 전문성 불어 넣는..  
완주군, 재해위험저수지 정비한다  
강원도 산불 피해지역에 전해진 감..  
(사진기사) 상관면 해피 산우회, ..  
행안부, 경기도의 5급 승진후보자 ..  
두세훈 도의원, 소방공무원의 국가..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완주전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96337 / 주소: 전라북도 완주군 봉동읍 봉동동서로 48 / 발행인.편집인: 김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상곤
mail: wjgm@hanmail.net / Tel: 063-263-3338 / Fax : 063-263-331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0128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