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최종편집:2019-01-18 오전 10:28:01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정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안호영 국회의원, 탄탄한 의정활동 인정받다!
국회 헌정대상, 국감 우수 의원 선정 등 2018년 6차례 수상
2019년 01월 11일(금) 10:20 [완주전주신문]
 
더불어민주당 안호영 의원(완주·진안·무주·장수)의 탄탄한 입법 및 의정활동이 대외적으로 인정받고 있다.

실제 안 의원은 2018년 한 해 대한민국 발전공헌대상, 대한민국 우수의원 대상, 세계평화대상, 국회헌정대상, 대한민국 행복나눔대상, 국정감사 우수의원상 등 총 6개의 상을 받았다.

↑↑ 안호영 국회의원
ⓒ 완주전주신문
먼저 지난해 4월, 2018년 대한민국 발전공헌대상에서 의회부문 ‘국회의정 매니패스토상’을 수상했는데, 농촌 산간지역의 균형발전과 대중교통의 공공성 강화 등의 공약을 이행하기 위한 입법과 의정활동이 수상의 밑바탕이 됐다.

같은 달에는 높은 출석률과 다수의 민생법안 대표발의 등을 통해 입법·정책 관련 부문에서의 높은 평가에 힘입어, (사)한국언론사협회가 주최한‘2018 대한민국 우수국회의원 대상’을 수상했다.

특히, 안 의원은 법률소비자연맹이 본회의 재석, 상임위원회 출석, 법안표결 참여, 처리된 대표법안발의 성적, 처리된 공동발의 성적, 국정감사 현장출석 등 12개 항목에 걸쳐 진행한 평가에서는 국회의원 상위 25%에 포함, ‘제20대 국회 제2차연도 헌정대상’을 받았다. 이는 전북 의원 중 유일한 것이다.

또한 안 의원은 2018 세계평화대상조직위원회가 주최하고, 대한민국신문기자협회 등이 주관하는 ‘2018 세계평화대상(세계평화발전 공로대상)’을, 시사연합신문사가 주최하는 ‘제5회 대한민국 행복나눔대상(국회부문 매니패스토상)’을 각각 받았다.

최근에는 깐깐하면서도 대안을 제시한 국정감사의 공로를 인정받아, 더불어민주당 국정감사 우수 의원에 3년 연속 선정되기도 했다.

안호영 의원은 “2017년 5차례에 이어, 지난해는 더 늘어난 상을 받은 것은 지역주민의 전폭적인 지지와 성원, 그리고 당과 선후배 의원들의 지원 덕택이다”며 “뜻 깊은 상을 받는 일은 기쁨과 함께 무거운 책임감이 뒤따르는 만큼, 앞으로도 초심을 잃지 않고 앞으로도 국민만을 생각하며 활발한 입법·의정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원제연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완주전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완주전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완주전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郡 이경희 농촌지도사, 기술사 3관..
사회적경제 활성화 위한 잔치 열려
郡, 대중교통 정책분야 최우수기관 ..
폐기물매립장 설치 사태 장기화 조..
완주군 농기센터, 농촌지도사업평가..
郡, 폭설 대비 도로 안전 만전
郡, 자동차세 2만4162건 30억원 부..
아듀~ 무술년! 다사다난했던 완주군
郡, 올해도 각종 평가에서 ‘상’휩..
완주 공유인(人), ‘공유경제’를 ..

최신뉴스

“己亥年 우리 마을 이장님을 소개..  
“유지사성(有志事成)으로 완주 발..  
완주군 소재한 두 기업 대표, 전북..  
완주군, 청년창업공동체 육성사업 ..  
郡 공무원노동조합, 훈훈한 소식 ..  
“설 명절 세시주, 완주에서 가족..  
완주군, 귀농귀촌 1번지 재입증  
완주군 2019년 상반기 정기인사 승..  
새해맞이 경로당 방문·주민소통간..  
송호림 제27대 완주경찰서장 취임  
완주군, 정기분 등록면허세 부과  
“완주의 매력 한가득 느꼈어요”  
완주 와일드푸드축제, 5년 연속 대..  
완주군, 지역사회서비스투자사업 ..  
완주 으뜸상품권, 설 명절 10% 할..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완주전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96337 / 주소: 전라북도 완주군 봉동읍 봉동동서로 48 / 발행인.편집인: 김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상곤
mail: wjgm@hanmail.net / Tel: 063-263-3338 / Fax : 063-263-331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0128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