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최종편집:2019-03-22 오전 10:10:33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사회/경제/복지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놀토피아’ 놀이문화 새로운 장 열다
국내 유일 모험 놀이시설… 개장 9개월 만에 5만7천명 돌파
완주군 브랜드 이미지 향상 및 지역 경제에 활력 불어 넣어
2019년 01월 11일(금) 09:40 [완주전주신문]
 
완주군 놀토피아가 어린이·청소년 놀이문화의 새로운 장을 열고 있다.

지난해 3월말에 정식 개장한 완주군 놀토피아는 어린이·청소년 체험관광 랜드마크 조성사업의 첫 번째 작품이다.

운영 9개월 만에 세외수입 4억1000여만원, 유료 이용객 5만7000명이라는 실적을 달성했다.

놀토피아의 폭발적인 인기는 완주군의 브랜드 이미지 향상과 더불어 인근의 고산미소시장을 중심으로 지역경제에도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 완주 놀토피아가 개장 9개월 만에 이용객 5만7천명을 기록함으로써 어린이·청소년 놀이문화의 새로운 장을 열고 있다.
ⓒ 완주전주신문

또한 완주군은 놀토피아 이용객의 편의와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이용 요금도 낮췄다.

어린이 이용자 기준으로 주말·휴일은 9000원에서 8000원으로, 평일은 7000원에서 6000원으로 인하했다.

특히, 기존 어린이 요금이 적용됐던 6세 이하 유아는 2000원으로 단일요금을 적용시켜 이용자들의 부담을 크게 덜어줬다.

관내 군민들의 혜택도 더욱 강화했다. 지역민 할인율을 30%에서 40%로 높여(주말·휴일 어린이 이용 요금 6,300원→4,800원) 요금 부담을 크게 덜었다.

이에 더해 시설 디자인 개선사업을 진행, 이용객들의 만족도를 더욱 향상시킬 계획이다.

또한, 놀토피아 옆에 자리한 기존 전통문화체험관과 올 연말에 준공예정인 청소년 전통문화체험관을 연계해 새로운 관광명소로 조성해 나갈 예정이다.

김재열 관광체육과장은 “완주 놀토피아는 국내 유일의 희소성과 선호도 높은 어린이·청소년 위주의 관광시설이다”며 “지역 관광자원과 연계시켜 실질적인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설의 이용 및 놀토피아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완주군 관광체육과 관광진흥팀(063-290-3832)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성오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완주전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완주전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완주전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완주군, 여성농업인 지원 확대
완주군, 드림스타트 통합사례관리 ..
완주군 인사 (2019년 1월 28일자)
일부 농협 비위 의혹, 지역사회 충..
마더쿠키·줌마뜨레, 완주 아동 위..
조합장선거 2주 앞으로… 본격 선거..
“조합원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두세훈 도의원, 더민주 중앙당 법률..
축산산업 경쟁력 강화사업 추진
고산농협 현 조합장 친인척, 대금 ..

최신뉴스

“맡겨진 소임 다하기 위해 모든 ..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막 내려  
“소통과 화합을 통해 조합의 발전..  
하이트진로, 맥주 신제품 ‘테라’..  
郡, 전기자동차·이륜차 보급사업 ..  
완주군, 민원서비스 전국 최우수기..  
아파트르네상스, 공동체 형성 효과..  
완주군, 주택에 소형태양광 보급지..  
완주여성새일센터, 취약계층 여성 ..  
완주군, 우량종묘 보급해 농가소득..  
완주군, 주민참여예산 사업 공모  
화산면, 제9기 주민자치위원 24명 ..  
(사진기사) 완주署 봉동파출소, 범..  
힐링·문화·사람 중심 도시로 거..  
경천면, 17개 기관과 복지안전망 ..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완주전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96337 / 주소: 전라북도 완주군 봉동읍 봉동동서로 48 / 발행인.편집인: 김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상곤
mail: wjgm@hanmail.net / Tel: 063-263-3338 / Fax : 063-263-331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0128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