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최종편집:2019-08-23 오전 10:48:11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사회/경제/복지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봉동 생강, 국가중요농업유산 지정되나?
완주군, 지정 위한 추진위원회 발대식 가져
1000년의 역사적 자원의 보전 및 명성 기대
2019년 05월 10일(금) 10:12 [완주전주신문]
 
완주군이 1000년의 역사와 전국 최고 품질을 자랑하는 ‘봉동생강’의 국가중요농업유산 지정을 추진한다.

지난 2일 완주군은 군청 소회의실에서 봉동생강 국가중요농업유산 지정을 위한 추진위원회 발대식을 가졌다.

추진위원회는 생강농업인, 대학 교수 등 30여명으로 구성됐는데, 앞서 군은 지난 2017년부터 봉동생강을 국가중요농업유산으로 지정 받기위한 준비를 해왔다.

‘국가중요농업유산 지정 제도’는 보전할 가치가 있는 농업유산을 국가가 지정해 관리하는 제도로, 기본계획을 오는 6월중 전북도에 제출하면 현장심사 및 발표심사를 거쳐 올 연말 최종 지정 여부가 확정된다.

↑↑ 봉동 생강의 국가중요농업유산 지정을 위한 추진위원회 발대식이 열렸다. 사진은 발대식 후 기념촬영 모습.
ⓒ 완주전주신문

봉동읍은 한국 최초의 생강 시배지로, 허준의 동위보감을 비롯한 역사서 등에 지속적으로 입증돼 왔다.

국립국어원 표준국어대사전에는 ‘봉상생강’(봉상은 봉동의 옛 지명)이 ‘전라북도 완주군에서 나는 생강, 품질이 매우 좋으며, 식용하거나 약용한다’고 등재돼 있다.

특히 봉동의 생장 저장 시스템 ‘생강굴’은 고온성 작물 생강의 씨종자 보관에 관한 민간지식의 정수로 저장기능을 높이 평가받고 있다.

박성일 군수는 “봉동 생강은 근대적 생산 및 유통 시스템으로 생산량 증대와 유통망 개선으로 농가 수입의 혁신적 성과를 거둬 명성을 떨쳤다”며 “국가중요농업유산 지정을 통해 역사적 자원의 보전과 명성 회복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원제연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완주전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완주전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완주전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郡, 아동청소년 사회환경조사 실시
郡 여성예비군, 환경정화활동 중 70..
郡, 도시재생으로 구도심 활력 불어..
봉동에 ‘장애인국민체육센터’ 짓..
郡, 신증후군 출혈열 예방접종 무료..
봉동읍, 이웃사랑 나눔 릴레이 ‘화..
농촌중심지 활성화로 삶의 질 높인..
완주군, 삼례·봉동 마을주민보호구..
국산 백합 신품종 완주에 다 모여
이산모자원, 한부모가족 자립에 큰 ..

최신뉴스

헬기소음 피해 해법 찾을 수 있을..  
郡여성단체협, 일본 경제보복 규탄  
박두식 前비봉면장, 통 큰 기부로 ..  
郡, 작황호조 ‘보리’ 수급안정 ..  
(사진기사) 황화 코스모스 만개… ..  
郡, ‘적극행정 걸림돌’ 선제적 ..  
승객 하차 확인 하지않고 달린 버..  
화산면-경기 화성시 화산동 자매결..  
완주군, 지하수 체계적 관리에 나..  
완주군, 주민등록 사실조사 실시  
郡, 악취개선사업 보조금 대상자 ..  
완주군 인사 (2019년 8월 19일자)  
郡, 일본 수출규제에 발 빠른 대응  
행복나눔 사랑의 봉사단, 행복 전..  
완주署·봉동성심의원·완주떡메마..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완주전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96337 / 주소: 전라북도 완주군 봉동읍 봉동동서로 48 / 발행인.편집인: 김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상곤
mail: wjgm@hanmail.net / Tel: 063-263-3338 / Fax : 063-263-331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0128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