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최종편집:2020-03-27 오전 10:23:28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대문 밖 너른 마당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대문 밖 너른 마당(184회-통합 589회) 완주, 더 으뜸이 되려면
완주, 더 으뜸이 되려면
2018년 05월 11일(금) 09:06 [완주전주신문]
 

↑↑ 이승철=칼럼니스트
ⓒ 완주전주신문
<1945년 8월 15일부 전라북도 완주군 행정구역 가운데 ①1957년 11월 6일 초포(草浦)면·우전(雨田)면이 전주(全州)시에 ②1983년 2월 15일 상관(上關)면 일부가 전주시에 ③1987년 1월 1일 조촌(助村)읍이 전주시에 ④1989년 1월 1일 용진(龍進)면 일부·구이(九耳)면 일부가 전주시에 ⑤1990년 8월 1일 이서(伊西)면 일부 전주시에 편입 되었다.>

국책사업이라 그렇게 됐다 치더라도 여러번에 걸쳐 준 땅 값이 지금 우리 완주가 지니고 있는 지가보다 더 높을 수도 있다.

그러나 저러나 ‘돈 이야기’는 접고서 ‘정신적인 이야기’를 나눠보자.

▲“제58주년 4·19혁명 기념행사가 2018년 4월 19일 전북 남원시 금지면 김주열 열사 묘역 광장에서 열렸다. 이날 기념 행사에서 ‘열사의 동상’ 제막식도 함께 열렸는데, 열사 동상 높이는 3m에 재질은 청동이다. 남원시는 열사를 추모하고 숭고한 정신을 계승하기 위해 지난 2007년부터 2016년까지 29억5,000만원을 들여 묘역을 정비하고 추모공원을 조성했다.”<전북일보>에 게재된 남원시 이야기이다.

▲“진안에서는 2000년 이재명 의사를 위해 추모 사업회를 조직하여(△고문=정세균 국회의원, 임수진 군수 △이사장=안일 문화원장 △이사=정인철 도의원, 이충국 도의원, 김정길 군의회의장, 성일근 노인회장, 이영갑 종친회장, 이경선 종친회도유사, 이요선 민주당부위원장, 김봉권 향교전교 △감사=송신환 이산묘이사장, 이수원 종친회 재무 △사무국장=이대열 문화원사무국장) 2001년 동상(높이 2m, 좌대 2.5m), 안내문, 비를 세웠다.”

기타 나머지 이야기는 자료를 검색하면 다 알 수 있어 줄인다.

우리 완주 군민은 이런 일에 어느 정도 관심을 지녔는지 들은 바가 없어 다른 시·군이 부럽다.

어쩌다 전주에 땅이야 많이 넘겼지만 정신마저 빼앗긴 건 아니지 않은가?

삼례 김춘배(金春培), 고산 고정식(高貞植), 경천 김이만(金二萬) 이름을 불러주는 사람조차 드물어서 아쉽다.

대학, 고교, 중학교, 초등학교 동창회와 교수·교원들이 여럿이 있으나 눈길을 주지 않아 학생들이 모르고, 기관장 역시 완주인이 적어 의사, 지사, 열사 처음 듣는 이야기란다.

학자들의 연구조차 미미하고 애향인은 힘이 부쳐 추모동산(경천 외)이나 기념물 보기가 어렵다.

김제시는 살아있는 소설가(아리랑) 조정래와, 가수 현숙 기념물을 세웠다.

통계적으로 ‘天·地·人’을 사모하며 역사에 관심 많은 시·군이 발전하더라.

전남 보성군 문덕면 용암리는 송재 서재필 박사가 일곱 살 때까지 살았던 외가 마을이다.

보성에선 이 인연으로 유적지(사당)를 만들어 피차 명성을 높여 나가더라.

이런 관점에서 심가희·심가영(금림무용:고산 삼기)의 환향(還鄕)은 무척 의미가 있어 환영한다. 안에서 아껴 주어야 밖에서도 대접을 받는다.


/이승철(국사편찬위원회/사료조사위원) 칼럼니스트(esc2691@naver.com)
admin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완주전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완주전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완주전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郡, 2021년 국가예산확보 잰걸음
완주군 첫 민선체육회장에 이종준씨..
신종 코로나 장기화, 소상공인 ‘울..
(인물탐방) 강재형 조사관=완주경찰..
최규운 완주경찰서장, 취임 후 첫 ..
완주군, 공동주택 개보수 지원한다
삼례읍새마을부녀연합회, 코로나 예..
황호년씨, 전북 이·통장협의회장 ..
(사진기사) 폭설에다 기습 한파까지..
제247회 완주군의회 임시회 폐회

최신뉴스

코로나19사태 완주형 방역시스템  
① “코로나19 위기, 다 함께 힘 ..  
② “코로나19 위기, 다 함께 힘 ..  
郡, ‘사회적 거리두기’운동 대대..  
완주군 폐기물 매립장 관련 감사원..  
매월 12만원씩 5년 뒤엔 2천만원 ..  
“반드시 극복해 내길 응원하겠습..  
(사진기사) 구내식당에 이어 군청 ..  
코로나19 장기화… 郡, 으뜸상품권..  
“고맙고, 또 고맙다” 박성일 군..  
郡, 개별주택가격 열람 및 의견접..  
완주소양철쭉영농조합, 나무시장 ..  
郡, 집단감염 위험시설 운영제한 ..  
완주署, 보이스피싱 카드 수거책 ..  
코로나19로 위축된 독거어르신 돕..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완주전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96337 / 주소: 전라북도 완주군 봉동읍 봉동동서로 48 / 발행인.편집인: 김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상곤
mail: wjgm@hanmail.net / Tel: 063-263-3338 / Fax : 063-263-331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0128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