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최종편집:2018-11-16 오전 10:44:18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사회/경제/복지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국민연금기금운용본부 흔들기 중단하라!”
완주군·의회, 국내외 일부 언론 왜곡 보도 강력 반발… 성명서 발표
“흔들리지 않고 혁신도시 발전과 국민연금 지키기에 엄중 대응”천명
2018년 09월 21일(금) 10:40 [완주전주신문]
 
전북혁신도시에 위치한 국민연금공단 기금운용본부 이전을 놓고, 국내외 일부 언론이 왜곡된 보도를 쏟아내자 완주군과 완주군의회가 강력 반발하고 나섰다.

완주군과 완주군의회는 지난 17일과 18일 각각 성명서를 발표하고, “지역균형발전과 혁신도시 근간을 위협하는 국민연금기금운용본부 흔들기를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

성명서에 따르면 최근 미국 유력 일간지 월스트리트저널이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장 채용관련 기사를 보도하며, 투자책임자 선임이 늦어지는 주된 이유를 기금운용본부가 위치한 전북혁신도시가 악취와 논밭에 둘러싸인 변두리기 때문인 것으로 폄하했다.

또한 국내 일부 중앙언론도 확인 절차 없이 이 기사를 확대·재생산하면서 전북혁신도시의 위상을 떨어 뜨려 혁신도시 주민과 완주군민들의 분노를 자아내고 있다.

↑↑ 국민연금공단 기금운용본부 이전과 관련한 왜곡보도에 대해 완주군과 완주군의회(사진)가 이를 성토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 완주전주신문

완주군과 완주군의회는 성명서를 통해 “이번 논란은 기초 사실 관계 조차 확인되진 않은 채 벌어진 일부 세력의 왜곡된 주장에 불과한 것”이라며 “대도시와 수도권 우월주의에 사로잡힌 몇몇 기금운용인력과 그에 동조한 일부 언론의 편견, 횡포가 빚어낸 매우 불행한 사건이 아닐 수 없다”고 주장했다.

또한 “정부에서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국가 균형발전과 자치분권, 혁신도시 시즌2를 발판으로 연기금 특화 금융중심도시를 만들어가려는 지역주민들의 열망에 찬물을 끼얹는 매우 엄중한 사안”이라며 “어렵게 혁신도시에 안착해 가고 있는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 흔들기이자, 백년대계 국가 균형발전과 전북혁신도시의 근간을 위협하는 매우 심각한 사태다”고 강조했다.

이어 “앞으로 완주군은 전북도와 정치권 등과 함께 전북혁신도시의 정주여건 개선과 공공기관 추가이전으로 전북혁신도시 완성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군민의 열망속에서 지역의 성장동력으로 자리잡아가고 있는 혁신도시를 흠집 내고 발목잡기 위한 그 어떠한 움직임에도 절대 흔들리지 않고 전북혁신도시 발전과 국민연금 지키기에 엄중히 대응해 나갈 것”을 천명했다.
원제연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완주전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완주전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완주전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경력단절 여성 취업의 문이 활짝 ..
사립유치원 교사, 아동학대 혐의 입..
완주군 ‘으뜸 복지’ 전국에서 인..
2만7천여 봉동읍민 화합과 도약의 ..
郡, 대학생 학자금 대출이자 전액 ..
전북 드림스타트, 완주에 모이다
토지표시변경 등기촉탁 서비스 ‘호..
삼례IC~이서분기점 예타 1순위 요구
농산물 최저가격 보장제도 운영방안..
완주군, 태국 관광객 유치 물꼬텄다..

최신뉴스

대한민국 지방자치 박람회 전 분야..  
완주문화원-칠곡문화원, 손 잡고 ..  
박성일 군수, 국가예산 확보 광폭..  
완주군 생강브랜드 ‘진저원‘ 소..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4개월 ..  
(사진기사) 단풍은 떨어져 나뒹굴..  
郡 농어업회의소 농정간담회 개최  
사람 중심의 복지 으뜸도시 실현 ..  
제2대 완주군 청소년 의회, 본회의..  
복지시설 2곳에 나눔숲 조성  
용진읍 정명석씨, 남다른 효심 인..  
“칠십 넘어 봉사활동, 행복한 시..  
郡, “자원 빌려써요” 공유경제 ..  
道의회 두세훈 의원, 전라북도 소..  
고산면 지사협, 어르신 힐링 시간 ..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완주전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96337 / 주소: 전라북도 완주군 봉동읍 봉동동서로 48 / 발행인.편집인: 김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상곤
mail: wjgm@hanmail.net / Tel: 063-263-3338 / Fax : 063-263-331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0128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