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최종편집:2019-08-23 오전 10:48:11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포토 > 대문 밖 너른 마당 최종편집 : 2019-08-23 오전 09:15:31 |
출력 :
대문 밖 너른 마당-(47) 송곳 하나 ‘꽂을 땅…’
옛날 한국 산업구조 농사 위주이던 시절 농촌에 ‘비농가(非農家)’ ‘무농가(無農家)’란 말이 있었다. 땅 없어 농사짓지 못하는 이의 지칭이다. “‘송곳 하나’ 꽂을 자..
[ 2015년 07월 17일]
대문 밖 너른 마당-(46) 외할아버지
여자 편에서는 두 외할아버지. ‘친(親)외조부’와 남편 ‘외할아버지’가 있다. 요새 한 가장 존비속 할아버지는 고사하고 시부모 모시기도 꺼리는(어렵다는) 세상인데 시..
[ 2015년 07월 10일]
대문 밖 너른 마당-(45) 농민 절하고 뵈어라
‘농자천하지대본’ 이 말 흉내 내는 게 아니다. 서신동 거리에 나서면 아기 머리통만한 양파를 비롯해 마늘, 오이, 참외, 상추, 미나리, 청양고추, 방울토마토, 수박, 딸..
[ 2015년 07월 03일]
대문 밖 너른 마당-(44) 고산(高山)에서 가장 ‘작은 산’
완주군 고산을 한자로 ‘高山’이라 쓰고 ‘산이 높다’, ‘높은 산’이라 풀이한다. ‘높은 산’하면 ‘큰 산’이란 뜻도 지녔는데 ‘노령산맥’ ‘금남정맥’이라 해서 ..
[ 2015년 06월 26일]
대문 밖 너른 마당-(43) 이의춘 문화체육관광부 차관보 님!
낯선 사람 편지 의아하겠지만 놀라지 마세요. 전북인들 모이면 ‘무장관’, ‘무차관’ 입에 달고 사는 판이라 장관·차관 바로 다음 ‘차관보’ 탄생이 도민들의 사기를 ..
[ 2015년 06월 19일]
대문 밖 너른 마당-(42) 임진왜란과 고산(高山)
전쟁하면 이기고 지고 죽은 사람 이야기인데 오래되면 희미해진다. 임진왜란, 6·25전쟁도 마찬가지이다. 원균 이순신 권율 장군 외에 별로 기억하는 사람 없이 흘러가는데..
[ 2015년 06월 12일]
대문 밖 너른 마당-(41) 2014년 6월을 생각하며
지방자치단체장 선거가 있은 지 벌써 1년. 작년 6월 많은 이야기가 생각난다. 완주군에선 무소속이 정당 공천자를 이겼으며 근소한 표차이지만 당선자 큰 저항 받지 않고 ..
[ 2015년 06월 05일]
대문 밖 너른 마당(40) - 분노 70년
참는 것 좋지요. 그러나 애국에는 분노도 느낄 줄 알아야 합니다. 2015년 통곡할 해입니다. 미국이 이기고 70년, 일본 지고 70년, 한국 분단 70년 분함을 느끼자면 일본보..
[ 2015년 05월 29일]
대문 밖 너른 마당-(39)
남의 성 함부로 말하면 아니 되지만 워낙 뜻 깊은 성씨는 알아 둬야 한다. △우리나라 김씨(金氏) 신라(新羅), 가야(伽倻) 후손이 많은데 모두 ‘금궤(金櫃)’와 ‘금란(金..
[ 2015년 05월 22일]
대문 밖 너른 마당-(38)
전북혁신도시 한 번 가봐라. 여기저기 모두 새로운 것뿐이다. 어디가 어딘지 시장·군수·면장·구청장·해당동장 외 이장·일반 주민 경계선 아무도 모른다. 틀못길, 안전..
[ 2015년 05월 15일]
대문 밖 너른 마당-(37)
지금 노인들 30~40여년 전만해도 먹고 마시며 펄펄 날았으나 이젠 눈 침침, 귀 먹먹, 이빨 부실, 얼굴 쭈글쭈글 오는 노쇠 막을 길이 없다. 이를 안타깝게 여기는 부녀자들..
[ 2015년 05월 08일]
대문 밖 너른 마당-(36)
사람 따라 다르지만 제집 번지나 주민등록번호, 아파트 동호수를 잊어버리는 경우와 ‘시어머니 성도 모른다.’는 우수개 소리가 있다. 가급적 잊지 않고 잃어버리지 않는 ..
[ 2015년 05월 01일]
대문 밖 너른 마당-(35)
피부과에 다니는 얼굴이라 2015년 3월 16일 오후 한 시 만나자는 아무개의 부탁 그리 반갑지 않았으나 차마 거절을 못하고 험산계곡 묘 찾기[尋墓(심묘)]에 나섰다. 한참 ..
[ 2015년 04월 24일]
대문 밖 너른 마당-(34)
‘덕의 근본은 효니라’. 누구나 효자·효부 소리 많이 들었고 마침 책장을 여니 정려(旌閭) 관련 《완주군사료집(효자·열녀편)》이 있다. 여기 실려 있는 효자 효부 대..
[ 2015년 04월 17일]
대문 밖 너른 마당-(33)
김승래 주지의 다른 이름은 형배이다. 원래 옥포(玉浦·玉包)에 살았는데 경천저수지 공사로 마을이 물에 잠기자 앞 재를 넘어 성가마골 큰 바위 아래에 보성암(普星庵)을 ..
[ 2015년 04월 10일]
대문 밖 너른 마당-(32)
2015년 3월 11일 제1회 전국 동시조합장 선거가 있었다. 완주관내 10개 조합장 후보자 33인 뜻을 알리는데 어려움이 많아 고생했다는 게 공론이다. 그런데도 투표율이 높..
[ 2015년 04월 03일]
대문 밖 너른 마당-(31)
전주시 오목대 아래 물가 평상 놓고 뚝배기에 물고기 끓여내는 음식이 ‘오모가리탕’이다. 먹어봤고 남들 ‘오모가리탕’ 이라 하니 그 이름 그대로 쓸 뿐 어원을 따져 본..
[ 2015년 03월 27일]
대문 밖 너른 마당-(30)
“죽은 자식 불알 만지기”란 속담이 있다. 아무리 후회하고 애달파 해도 소용없다는 말이다. 요새 고산 읍내 사람들의 측은한 모습이다. 역대 군수 새해 들어 시찰 나오면..
[ 2015년 03월 20일]
대문 밖 너른 마당-(29)
지금 도시 골목이나 시골 벽에는 더러 아름다운 그림을 그려 놓았다. 경상남도 봉화마을에서도 보았다. 어떤 젊은이는 길바닥에 밟힌 껌 자국에 예쁜 그림을 그리더라. 얼..
[ 2015년 03월 13일]
대문 밖 너른 마당-(28)
1948년10월20일부터 성산(聖山) 김성배(金聖培) 목사가 삼례제일교회에서시무했다. 아우가 김춘배(金春培)이고 양인 아버지 김창언(金昌彦)은 삼례 초대교회 신자였다. 삼..
[ 2015년 03월 06일]
      [11]  [12] [13] [14] [15] [16] [17] [18]    

실시간 많이본 뉴스  
郡, 아동청소년 사회환경조사 실시
郡 여성예비군, 환경정화활동 중 70..
郡, 도시재생으로 구도심 활력 불어..
봉동에 ‘장애인국민체육센터’ 짓..
郡, 신증후군 출혈열 예방접종 무료..
봉동읍, 이웃사랑 나눔 릴레이 ‘화..
농촌중심지 활성화로 삶의 질 높인..
완주군, 삼례·봉동 마을주민보호구..
국산 백합 신품종 완주에 다 모여
이산모자원, 한부모가족 자립에 큰 ..

최신뉴스

헬기소음 피해 해법 찾을 수 있을..  
郡여성단체협, 일본 경제보복 규탄  
박두식 前비봉면장, 통 큰 기부로 ..  
郡, 작황호조 ‘보리’ 수급안정 ..  
(사진기사) 황화 코스모스 만개… ..  
郡, ‘적극행정 걸림돌’ 선제적 ..  
승객 하차 확인 하지않고 달린 버..  
화산면-경기 화성시 화산동 자매결..  
완주군, 지하수 체계적 관리에 나..  
완주군, 주민등록 사실조사 실시  
郡, 악취개선사업 보조금 대상자 ..  
완주군 인사 (2019년 8월 19일자)  
郡, 일본 수출규제에 발 빠른 대응  
행복나눔 사랑의 봉사단, 행복 전..  
완주署·봉동성심의원·완주떡메마..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완주전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96337 / 주소: 전라북도 완주군 봉동읍 봉동동서로 48 / 발행인.편집인: 김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상곤
mail: wjgm@hanmail.net / Tel: 063-263-3338 / Fax : 063-263-331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01289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